방송

Home >  연예  >  방송
‘철인왕후’ 신혜선-김정현 첫 스틸컷

기사입력 [2020-11-16 10:01]

철인왕후신혜선, 김정현이 차원이 다른 코믹 텐션을 장착하고 안방 접수에 나선다.

 

철인왕후 01.jpg


오는 12월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철인왕후’(연출 윤성식, 극본 박계옥최아일) 측은 16,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신혜선과 김정현의 첫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철인왕후는 불의의 사고로 대한민국 대표 허세남 영혼이 깃들어 저 세상 텐션을 갖게 된 중전 김소용(신혜선 분)과 두 얼굴의 임금 철종(김정현 분) 사이에서 벌어지는 영혼 가출 스캔들을 그린다. 여기에 드라마 화랑’, ‘왕의 얼굴’, ‘각시탈등을 연출한 윤성식 감독과 닥터 프리즈너’, ‘감격시대박계옥 작가, 영화 ‘6년째 연애중을 집필한 최아일 작가의 의기투합은 팬들의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철인왕후 02.jpg

  

무엇보다 신혜선, 김정현의 만남은 철인왕후를 기다리게 만드는 최고의 관전 포인트로 손꼽힌다. 뜨거운 관심을 입증하듯 티저 영상과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되기 무섭게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등 폭발적 반응이 쏟아졌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신혜선, 김정현의 모습은 기대를 더욱 달군다. 먼저, 자유분방한 청와대 셰프의 영혼이 깃든 중전 김소용으로 분해 하드캐리를 예고한 신혜선의 변신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단아한 겉모습과는 달리 하루아침에 중전이 되어버린 현실을 믿을 수 없다는 듯 뾰로통한 얼굴이 웃음을 유발한다. 엄격한 규율이 존재하는 조선시대 중전의 몸에 갇힌 문제적 영혼(?), ‘저 세상 텐션김소용이 보여줄 기상천외한 조선 생존기가 어떻게 펼쳐질지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철인왕후 03.jpg


허허실실 미소 뒤에 비밀을 숨기고 있는 두 얼굴의 임금 철종으로 분한 김정현의 모습도 흥미롭다. 지긋한 눈빛을 장착한 그의 강직하고 기품있는 아우라가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한다. 철종은 겉으로 보기엔 허술하고 만만한 허수아비 왕이지만, 사실 그 누구보다 날카롭고 단단한 내면을 지닌 인물. 온화한 미소를 짓고 있지만, 상대를 꿰뚫어 보는 듯한 예리한 눈빛이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김정현은 카리스마와 능청스러움을 넘나드는 연기로 김정현 표철종을 탄생시킨다.

 

이어진 사진 속, ‘으르렁케미를 발산하는 중전 김소용과 철종의 모습도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철종의 사소한 행동에도 못마땅한 눈빛을 보내는 김소용과 어딘가 남다른 중전 김소용을 흥미롭게 관찰하는 철종의 대비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조선 시대 쇼윈도 부부에서 끈끈한 전우애(?), 그리고 신박한 설렘을 넘나들며 화끈한 웃음을 선사할 두 배우의 활약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철인왕후는 오는 1212일밤 9시 첫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tvN)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