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경우의 수’ 옹성우-신예은, 로맨틱 커플 비하인드

기사입력 [2020-11-10 10:17]

경우의 수옹성우, 신예은이 설렘으로 꽉 찬 청춘 로맨스를 그려가고 있다.

 

경우의 수01.jpg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연출 최성범, 극본 조승희) 측은 10, ‘우수커플의 로맨틱한 미공개컷을 공개했다. 본격 쌍방 로맨스로 설렘을 자극한 이수(옹성우 분)와 경우연(신예은 분)의 남은 이야기가 기대심리를 뜨겁게 달군다.

 

경우의 수02.jpg


지난 방송에서는 마침내 연인이 된 이수와 경우연의 달콤한 날들이 계속됐다. 비록 첫 데이트부터 파란만장했지만, 두 사람은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즐거웠다. 서로를 사랑하고 이해하는 과정에서 이수와 경우연은 성장해나갔고, 누구보다 행복한 연애를 했다. 그러나 방송 말미, 경우연에게는 생각지도 못했던 라이벌이 등장했다. 이수의 여사친권유라(배다빈 분)가 귀국한 것. 새로운 인물의 등장과 함께 우수커플에게 어떤 변화가 일어날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경우의 수03.jpg

 

경우의 수04.jpg


사랑을 시작한 이수와 경우연의 행복한 모습은 안방극장에 설렘을 몰고 왔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두근거리게 했던 우수커플의 로맨틱한 순간들이 담겼다. 이수가 경우연에게 진심을 다해 고백했던 바닷가신부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던 키스신까지, 설렘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던 결정적 두 장면은 미공개컷마저도 달콤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옹성우, 신예은은 두 인물의 감정변화를 디테일하게 그려가며 빛나는 호흡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경우의 수06.jpg

 

경우의 수05.jpg

 

함께 공개된 비하인드 컷에서는 촬영장에 에너지를 불어넣는 두 청춘 배우의 모습이 포착됐다. 마침내 연인이 된 우수커플의 모습을 그려가는 옹성우, 신예은의 케미스트리는 갈수록 물이 오르고 있다. 비주얼 케미 뿐 아니라 완벽한 연기 호흡까지 선보이며 설렘을 자극하고 있는 것.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여준 옹성우, 신예은은 우수커플의 남은 이야기에서도 더할 나위 없는 시너지를 선보일 전망이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 13회는 오는 13일 밤 11시에 방송된다(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JTBC스튜디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