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Home >  스포츠  >  배구
이도희 감독, 감독 데뷔전 승리

기사입력 [2017-09-13 18:24]

이도희 감독, 감독 데뷔전  승리

현대건설이 KGC인삼공사에 세트스코어 3-2로 승리를 거두었다. 더불어 감독 데뷔전에서 성공한 현대건설의 이도희 감독이 선수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13일 천안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2017 천안·넵스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B조 현대건설과 KGC인삼공사 경기에서 현대건설이 황연주와 엘리자베스의 맹활약으로 세트스코어 3-2 승리를 거뒀다.

황연주와 엘리자베스는 각 22득점, 31득점을 올려 팀의 컵대회 첫 승을 도왔고, 감독 데뷔전을 가진 이도희 감독에게도 데뷔전 승리를 안겼다. 반면 KGC인삼공사는 알레나 32득점, 한송이 29득점으로 분전했으나 첫 패를 기록했다. (김종원 기자/news@isportskorea.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