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Home >  스포츠  >  야구
손이 먼저다. 폭투 틈탄 최원준의 도루

기사입력 [2020-10-28 19:38]

손이 먼저다. 폭투 틈탄 최원준의 도루

28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KBO 리그 KT와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
3말 무사 1루 2번 타자 김선빈 타석, KT 쿠에바스의 폭투때 1루 주자 최원준이 2루까지 뛰어 세이프되고 있다.(김용근 기자 news@isportskorea.com)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NC 창단 9년, ..
  • [기록 재구성] 박용택은 기록..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연습생 신화
  • [스포츠 산책] 기업의 스포츠 ..

코리아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KIA 마무리 투수 문경찬, 희비..
  • [현장포커스] 최형우, 데뷔 18..

킴벌리의 댄스살롱 더보기

  • [댄스살롱] 이것이 댄스다
  • [웰빙댄스 특집] 아웃사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