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Home >  연예  >  영화
500:1의 경쟁률을 뚫은 `영화 미성년`

기사입력 [2019-03-05 10:43]

영화 미성년이 오는 4월 개봉을 확정하고 캐릭터 스틸을 최초로 공개했다.

 

평온했던 일상을 뒤흔든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두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미성년이 오는 4월 개봉을 확정 지으며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성년은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 염정아, 김소진과 신예 배우 김혜준, 박세진이라는 신선한 조합에 충무로 대표 배우 김윤석이 연출을 맡아 크랭크인 전부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번에 최초 공개된 캐릭터 스틸은 평온했던 일상에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다섯 캐릭터의 모습을 담아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20190306170738847.jpg

 배우 염정아

 

02.jpg

 배우 김소진

 

염정아와 김소진은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각기 다른 입장의 어른으로 분했다. 먼저 대원’(김윤석)의 아내 영주로 분한 염정아는 대원에 얽힌 일을 알고서도 딸 주리’(김혜준)가 상처받을까 애써 담담한 척 하는 영주의 모습을 스틸 속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김소진은 덕향오리 가게를 운영하며 홀로 딸, ‘윤아’(박세진)를 키우는 미희로 분해 겉은 강하지만 속은 여린 내면 연기를 선보인다. 공개된 캐릭터 스틸에선 누군가를 향해 밝게 응대하는 미희의 표정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03.jpg

 배우 김혜준

 

04.jpg

 배우 박세진

 

500:1의 경쟁률을 뚫은 신예 배우 김혜준과 박세진의 캐릭터 스틸도 함께 공개됐다. 김혜준이 분한 주리의 스틸은 아빠의 비밀을 알게 된 후, 복잡하고도 당황스러운 주리의 심경을 전한다. 반면 박세진이 분한 윤아의 스틸은 당찬 눈빛으로 엄마 미희와 주리의 아빠 대원이 저지른 일을 정면 돌파하기 위해 애쓰는 윤아의 모습을 담았다.

 

05.jpg

06.jpg

 배우 김윤석

 

한편, 영화 미성년암수살인, 1987 등 화려한 필모그래피를 남기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서 입지를 굳힌 김윤석의 첫 연출작이다. 미성년에서 감독 겸 배우로 활약한 김윤석은 극중 이 모든 혼란의 원인을 제공한 당사자 대원역을 맡아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쇼박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찜`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모텔..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