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 질투의 `응급 처치 강의` 현장

기사입력 [2020-02-12 15:03]

포레스트박해진-조보아가 쏟아지는 환호성에 휩싸인 촉탁의() 임명식으로 예측불허 케미를 폭발시킨다.

 

01.jpg

 

04.jpg

 

박해진-조보아는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에서 각각 미령 숲 리조트 개발을 위해 119 특수구조대에 직접 들어가 부지 이동을 성사시키려는 ‘M&A계의 신()’ 강산혁 역과 남의 평가가 아닌 자기 스스로 인정하는 사람이 되겠다며 좌천된 미령 병원에서 환자 유치에 힘쓰고 있는 정영재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은 공동 거실을 기준으로 양쪽에 위치한 각자의 집에서 따로 또 같이숲속 라이프를 그려내며, 안방극장에 청량한 피톤치드의 향기를 불어넣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강산혁은 구조 포인트 파악 훈련 때 알아낸 입산 금지 구역 카드 비밀번호로 리조트 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했던 상황. 정영재는 미령 마을 주민들을 미령 병원으로 유입시키기 위해 왕진까지 나가는 열정을 발휘했지만, 박진만(안상수)의 방해로 환자 유치가 힘들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 5년 전 협약이 끝났던 미령 특수구조대로 달려가 촉탁의 협약 체재를 제안하면서 새로운 돌파구를 모색했다.

 

02.jpg

 

03.jpg

 

이와 관련 박해진-조보아가 소방서 강당에서 각자 다른 실력을 보이는 응급 처치 강의현장을 선보인다. 극중 강산혁이 다른 대원들과 함께 촉탁의로 임명된 정영재의 강의에 임하는 장면. 강산혁은 꽃미모를 폭발시키며 전문가 포스를 드리운 정영재를 바라보면서 웃음꽃이 핀 다른 구조대원과는 달리 점점 입꼬리를 하강시킨 채 굳은 얼굴이 되고, 심지어 열화와 같은 환호성을 쏟아내는 대원들을 날카로운 눈빛으로 살핀다.

 

어느 순간부터 강산혁이 정영재 앞에 다른 남자만 나타나면 예민 반응을 보이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강정 커플숲속 힐링 로맨스가 어떤 전개를 이어갈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IHQ)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