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검사내전’ 이선균-정려원, 여섯 배우의 마지막 인사

기사입력 [2020-02-11 15:31]

JTBC 월화드라마 ‘검사내전’이 오늘(11일) 밤, 최종회를 앞두고 있다.

 

200211검사내전_배우6인종영소감.jpg

 

지난 15회 방송 말미 영전에 실패해 진영지청을 떠났던 김인주(정재성)의 재등장으로 형사2부에 어떤 바람이 불어올지 엔딩에 궁금증이 더해진 가운데, 직장인 검사들로 열연한 주연 배우 6인의 종영 소감이 공개됐다.

 

이선균, “함께 한 사람들에 대한 그리움을 드라마로 달래는 중.”

생활밀착형 검사 이선웅 역으로 귀여운 찌질함과 강직한 패기로 반전 매력을 보여준 이선균은 먼저 “모두 너무 수고하셨다. 즐거운 현장이었다”라는 담백한 소감을 전했다.

 

191114검사내전_이선균첫스틸.jpg

 

정려원, “즐기면서 촬영한 것 같아 뿌듯한 마음.”

출중한 능력과 책임감, 치열한 열정과 자신감까지 갖춘 차명주 역을 맡아 다시 한번 인생 캐릭터를 경신한 정려원. “보석 같은 대본과 연출, 그리고 쿵짝이 잘 맞는 멋진 배우들과 함께한 현장이었다.

 

191115검사내전_정려원첫스틸.jpg

 

이성재, “함께여서 즐거운 작업이었다.”

“벌써 ‘검사내전’이 마지막 인사를 드리는 날이 왔다”며 아쉬움을 드러낸 조민호 역의 이성재. 중간관리자의 애환을 실감 나게 보여주며 ‘검사내전’의 후반부를 톡톡히 책임졌던 그는 “좋은 사람들과 함께 멋진 작품을 만들 수 있어서 즐거웠다.

 

200205검사내전_이성재의무한공감유발.jpg

 

김광규, “시즌제로 다시 만날 수 있었으면.”

김광규는 천성이 착하고 독한 구석 없는 수석 검사 홍종학 역으로, 극의 웃음 포인트를 톡톡히 담당했다.

 

191224검사내전_직장인들의하루.jpg

    

이상희, “더할 나위 없이 좋았다.”

열혈 워킹맘 검사 오윤진을 현실감 있게 연기해 시청자들에게 깊은 공감을 선사한 이상희. “좋은 사람들을 만나 말도 안 되게 행복하게 촬영했다”라며 ‘검사내전’에 대한 무한 애정을 표했다.

 

전성우, “너무나 따뜻했던 현장”

극 중 막내 검사이자, 동시에 여섯 배우 중 막내였던 전성우는 “6개월이라는 시간 동안 좋은 분들과 함께하는 가족 같은 분위기의 즐겁고 편한 촬영 현장이었다.

 

200208검사내전_매력만점4인방.jpg

 

‘검사내전’ 최종회, 오늘(11일) 화요일 밤 9시 30분 JTBC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에스피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