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야구소녀` 이주영, “내가 맡은 역할 누군가에게 상처되지 않길”

기사입력 [2020-09-24 10:21]

배우 이주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2.jpg


영화 `야구소녀`의 고교 야구팀의 유일한 여자 선수 `주수인`으로 분한 배우 이주영과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가 마리끌레르 10월호에서 공개됐다. 

 

1.jpg

 

영화 `야구소녀`는 고교 야구팀의 유일한 여성이자 천재 야구 소녀라 불리는 주인공 주수인이 프로야구 팀 2군에 입단하기까지 겪는 고군분투를 그리며, 이 작품의 힘은 당연하게 여겨온 것들을 그렇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용기에 있다. 이주영은 이에 실제 인물의 감정을 바탕으로 캐릭터를 이해하고 공감하며 완성해 나갔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한계에 부딪혀 본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아직 해볼 때까지 다 해보지 않았다는 생각이 들기 때문에 포기하겠다는 생각은 단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다고 답하며, 그는 나는 약하지 않다고 스스로 되뇌면서 내가 하는 말 자체에 용기를 얻을 때가 있다고 하며 현장에서 나를 도와주는 많은 사람의 에너지에 다시금 기운을 얻는다고 덧붙였다.

 

단단하다는 수식어가 잘 어울리는 배우 이주영은 본인이 맡은 역할이 누군가에게 상처가 되길 원하지 않으며 연기를 하든, 일상을 살아가든 언제나 그 무엇도 해치지 않는 방향으로 향했으면 좋겠다는 소신을 밝혔다.

 

이주영의 화보와 인터뷰는 마리끌레르 10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마리끌레르)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