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유동근-김상중, 소주잔 나누는 반전 모습!

기사입력 [2019-04-23 15:12]

더 뱅커’ 감사 김상중과 은행장 유동근의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이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대한은행의 절대 권력을 손에 쥐고 비리의 중심에 있는 유동근과 이를 끝까지 파헤치려는 김상중이 마주앉아 소주잔을 기울이고 있는 모습은 보는 이들을 의아하게 만든다.

 

더뱅커_김상중 유동근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 (2).jpg

더뱅커_김상중 유동근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 (1).jpg

 

채시라를 부행장으로 임명하고 자신의 편으로 만든 유동근이 이번엔 김상중을 포섭하기 위해 나선 것은 아닐지, 그의 진짜 속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MBC 수목 드라마 '더 뱅커'측은 23일 대한은행의 감사 노대호(김상중 분)과 은행장 강삼도(유동근 분, 이하 강행장)의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대한은행 대기발령 1순위 지점장 노대호가 뜻밖에 본점의 감사로 승진해 '능력치 만렙' 감사실 요원들과 함께 조직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더뱅커_김상중 유동근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 (3).jpg

더뱅커_김상중 유동근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 (4).jpg

더뱅커_김상중 유동근 수상한 껍데기집 회동 (5).jpg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강행장과 대호의 만남은 보는 이들을 의아하게 만든다. 앞서 강행장은 ‘D1 계획’을 조사하던 대호에게 그만 덮으라며 막아섰던 상황. 특히 대호는 ‘D1 계획’의 가짜 품의서 사건을 통해 그 배후에 강행장이 있음을 강하게 의심하고 있는 상태다.

 

대한은행의 거대한 비리를 사이에 두고 파헤치려는 대호와 덮으려는 강행장이 무슨 이유로 껍데기집에서 마주앉아 소주잔을 기울이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 속 슈트를 차려 입은 대호와 캐주얼한 차림의 강행장이 대비를 이루며 이들의 눈빛 또한 극과 극의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소주를 마시는 대호에게 시선을 고정한 강행장의 모습은 어딘가 서늘한 느낌마저 전해주며 보는 이들을 긴장하게 만든다.

 

수지를 자신의 편으로 만든 강행장이 대호까지 자신의 라인으로 만들려는 작전은 아닐지 호기심을 증폭시키는 가운데, 대호와 강행장이 대한은행이 아닌 껍데기집에서 만나게 된 진짜 이유는 무엇일지, 두 사람이 어떤 이야기들을 꺼내 놓을지 기대를 끌어올린다.

 

한편, 금융 오피스 수사극 '더 뱅커'는 오는 24일 수요일 밤 10시 17-18회가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MBC)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