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옹성우-김향기, 설레는 첫 만남(D-DAY)

기사입력 [2019-07-22 16:59]

열여덟의 순간옹성우와 김향기의 밀착 모먼트가 심쿵을 유발한다.

 

01.jpg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측은 오늘(22) 첫 방송을 앞두고, 닿을 듯 가까이 마주 선 최준우(옹성우 분)와 유수빈(김향기 분)의 모습을 포착해 설렘지수를 높였다.

  

열여덟의 순간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이다.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리얼하고 깊숙하게 담아내 풋풋한 감성과 진한 공감을 선사한다. 데뷔 이후 배우로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는 옹성우, 4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해 공감요정등극을 예고한 김향기의 만남에 그 어느 때보다 기대가 뜨겁다.

 

02.jpg

 

03.jpg

 

첫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 속, 텅 빈 교정에 마주 선 준우와 수빈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준우의 왼쪽 가슴에 붙은 다른 이의 이름표를 떼어주는 수빈. 설렘과 어색함이 뒤섞인 두 사람의 사이의 거리가 심쿵을 유발한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분하지 않아? 존재감 없이 사는 거라며 준우의 마음을 움직였던 수빈. 먼 곳을 응시하는 준우의 깊고 아련한 눈빛이 존재감 없는 소년에게 찾아올 작지만 특별한 변화를 예고한다. 이어진 사진 속 묘한 떨림이 묻어나는 수빈의 눈망울과 그의 손길에 저절로 미소가 새어 나오는 준우의 모습도 설렘을 증폭한다. 의문의 전학생 준우와 평범한 소녀 수빈의 열여덟에 어떤 일들이 기다리고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04.jpg

 

22첫 방송에서는 준우의 천봉고입성기가 그려진다. 등굣길 수빈과의 두근거리는 첫 만남에 이어, 반장 마휘영(신승호 분)과는 의문의 도난 사건으로 얽히며 시작부터 위태로운 전학 생활이 펼쳐질 전망. 꼬리표처럼 따라붙은 오해와 편견 앞에 열여덟 소년 준우는 과연 어떤 방법과 선택으로 자신을 지켜낼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Pre-청춘들의 이야기를 리얼하고 깊이 있게 그려낼 청춘 배우들의 열연과 서정적 분위기의 영상미까지 더해져 감수성을 자극하는 청춘 학원물을 기대케 한다.

 

한편, ‘열여덟의 순간’ 22일 밤 930JTBC에서 첫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드라마하우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