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화제

Home >  연예  >  연예화제
두터운 커리어를 쌓고 있는, `배우 문소리`

기사입력 [2019-04-23 11:47]

영화 배심원들 개봉을 앞둔 배우 문소리가 지큐 코리아를 만났다.

 

지큐코리아_5월호_문소리 (1).jpg

 

문소리와 지큐 코리아의 촬영은 미스터리하고 고혹적인 컨셉으로, 필름 영화의 한 장면처럼 화보를 소화해 스탭들의 찬사를 받았다. 촬영에 몰입한 문소리는 관능적인 아우라를 드러내 보는 이들의 탄성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지큐코리아_5월호_문소리 (2).jpg

지큐코리아_5월호_문소리 (3).jpg

지큐코리아_5월호_문소리 (4).jpg

 

한편, 문소리는 “장녀로서 떼쓰거나 철 없이 군 적 없이 착실히 공부해 대학을 갔고 교사를 준비했지만, 연기를 알게 되고 억눌렀던 게 확 터졌어요. 내가 뭘 하고 싶은지, 뭘 원하는지. 이렇게 피가 끓는데 잠시만 다른 꿈을 꿔보자, 했죠. 안 그러면 한이 될 것 같아서. 결국 그걸 지금까지 하고 있네요”라며 연기를 벅차게 꿈꿨던 시절에 대해 이야기했다.   

    

20대부터 30대, 40대를 통과하며 두터운 커리어를 쌓고 있는 문소리는 ‘공을 이루더라도 거기에 머물지 말라. 머무르지 않기 때문에 사라지지 않는다’라는 도덕경의 말을 새기며, “내가 이뤄낸 뭔가에 머무르고, 좋았던 순간을 지키려고 하기보단, 이리 가든 저리가든, 어딘가로 나아가야 해요”라며 소신을 밝혔다.  

 

문소리의 더 많은 화보 이미지와 진솔한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 전문은 지큐 코리아 5월 호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지큐 코리아)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마지..
  • [비하인드 무비스토리] `남자..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