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김다솜, ‘우리, 사랑했을까’ 캐스팅 확정 대세 배우 ‘주아린’ 역

기사입력 [2020-01-28 10:21]

김다솜, ‘우리, 사랑했을까’ 캐스팅 확정 대세 배우 ‘주아린’ 역

배우 김다솜이 2020년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에 출연한다.

‘우리, 사랑했을까’는 14년차 생계형 독수공방 싱글맘 앞에 나쁜데 끌리는 놈, 짠한데 잘난 놈, 무서운데 섹시한 놈, 어린데 설레는 놈이 나타나며 펼쳐지는 ‘사남(4男)초가 리부팅 로맨스’. 시종일관 유쾌하고, 보는 내내 설레는, 5각 로맨스를 그릴 예정이다. 앞서 송지효-손호준-송종호-구자성-김민준의 캐스팅 소식에 이어 김다솜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화려한 라인업을 완성, 극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김다솜은 잘 나가는 영화배우 ‘주아린’ 역을 맡았다. 청순가련형 이미지로 단숨에 톱스타 자리에 오른 그녀는 자타공인 ‘아시아의 첫사랑’이라 불리고 있다. 착하고 순한 천사 이미지로 팬들 마음을 사로잡고, 입은 옷마다 품절 대란을 일으키는 패셔니스타로 대중들의 관심까지 한몸에 받으며 폭넓은 연령대의 팬덤을 보유하고 있는 대세 중의 대세다.

만인의 첫사랑인 그녀에게도 잊지 못할 첫사랑이 있었으니, 바로 고등학교 시절 과외 선생님 오대오(손호준). ‘천억만’이라는 유명한 스타 작가로 눈앞에 나타난 대오가 어쩌면 하늘이 맺어준 운명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는 아린은 그의 마음을 잡기 위해 고군분투할 예정이라고.

캐릭터 설명만으로도 김다솜이 표현해낼 주아린에게 이목이 쏠리는 바. ‘사랑은 노래를 타고’, ‘별난 며느리’, ‘언니는 살아있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나날이 성장하고 있는 김다솜이 ‘우리, 사랑했을까’에서 또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우리, 사랑했을까’는 올해 JTBC에서 방송될 예정.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스타쉽)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