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렌즈로 바라보는 스포츠] 폭포수 커브 시구로 팬들을 사로잡은 `뽐가너` 윤보미

기사입력 [2018-05-11 15:29]

에이핑크윤보미180510진05.jpg

에이핑크 윤보미 '내가 바로 시구의 여제!"

에이핑크 윤보미가 10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롯데자이언츠와 LG트윈스의 경기에 앞서 열린 시구 행사에서 개념 시구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윤보미는 2014년 첫 시구 이후 LG 홈 경기에 총 4 번의 시구를 해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다.

 

윤보미는 홍수아의 홍드로, 박신혜의 렌디 신혜와 함께 센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범가너와 윤보미를 합친 '뽐가너'라는 애칭을 얻고 있다.

 

이날 윤보미는 스파이크까지 신고 나와 개념 시구의 정석을 보여줬다. (김진환 기자/news@isportskorea.com

 

 

에이핑크윤보미180510진.jpg

에이핑크 윤보미 '네 번째 시구 앞두고 상큼 미소~'

 

KJH_4188.jpg

윤보미 '제 공 받을 준비 되있죠?'

 

에이핑크윤보미180510진08.jpg

'완벽한 와인드 업!'

 

에이핑크윤보미180510진06.jpg

최원호 해설위원의 극찬을 이끌어 낸 완벽한 투구폼

 

KJH_4215.jpg

윤보미 '오늘은 구속보다 제구에 신경을 썼어요~'

 

KJH_4216.jpg

끝까지 공에 눈을 떼지 않는 윤보미

 

에이핑크윤보미180510진03.jpg

'뽐가너' 윤보미 '오늘 시구도 성공!'

많이 본 기사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열아..
  • [배우극장] `내숭 모르는 호탕..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새로운 여성 속옷 ..
  • [스타패션] 최희서-한선화 `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