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종합

김태훈-여홍철 `오늘 너무 기뻐요~`

기사입력 [2019-05-12 23:48]

김태훈-여홍철 `오늘 너무 기뻐요~`

12일 인천 서구 드림파크 컨트리클럽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총 상금 6억원) 4라운드가 열렸다. 최종합계 20언더파를 기록한 김태훈과 여홍철(오른쪽)이 시상식을 마친 후 환하게 웃으며 퇴장하고 있다.

한편 전가람은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3개를 쳐 이븐파 72타를 기록, 최종합계 16언더파 272타를 친 전가람은 김대현(31)과 박성국(31)을 1타차로 힘겹게 따돌리고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전가람은 1라운드부터 1위에 오른 후 단 한 번도 1위 자리를 내주지 않았다. 생애 첫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이다.

팀 경기에서는 `도마의 신` 여홍철 경희대 교수와 김태훈 프로가 우승을 차지했다. 여홍철-김태훈은 이틀 통안 20언더파 124타를 기록해 2위 권오상-홍인규를 1타차로 따돌리고 우승을 거머쥐었다. (김진환 기자/news@isportskorea.com)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차우찬과 양현..
  • [기록 재구성] 류현진 한미 통..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연습생 신화
  • [스포츠 산책] 기업의 스포츠 ..

조남수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현장포커스] 최형우, 데뷔 18..
  • [현장포커스] 유관순 역 고아..

킴벌리의 댄스살롱 더보기

  • [댄스살롱] 이것이 댄스다
  • [웰빙댄스 특집] 아웃사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