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Home >  스포츠  >  축구
양한빈 `잔류를 위한 거미손`

기사입력 [2018-12-09 18:01]

양한빈 `잔류를 위한 거미손`

9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승강 플레이오프 2차전 부산아이파크와 서울FC 경기에서 서울 양한빈이 부산 선수들 사이에서 볼을 잡고 있다. (김종원 기자/news@isportskorea.com)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차우찬과 양현..
  • [기록 재구성] 류현진 한미 통..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연습생 신화
  • [스포츠 산책] 기업의 스포츠 ..

조남수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현장포커스] 최형우, 데뷔 18..
  • [현장포커스] 유관순 역 고아..

킴벌리의 댄스살롱 더보기

  • [댄스살롱] 이것이 댄스다
  • [웰빙댄스 특집] 아웃사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