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Home >  스포츠  >  야구
[대전야구 하이라이트] 한화, 끝내기 승리로 2위 점프!

기사입력 [2018-06-10 21:45]

한화가 끝내기 승리를 거두며 2위로 올라섰다.

 

10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열렸다. 한화는 9회말 송광민의 내야땅볼로 SK에 4-3 끝내기 승리를 기록했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시즌 전적 36승27패를 기록하며 SK, LG를 누르고 4위에서 2위로 점프했다.

 

9회초 한화 마무리 정우람이 동점을 허용했으나 9회말 송광민이 내야땅볼을 날렸으나 SK 1루수 로맥이 공을 놓친 사이 대주자 김태연이 들어오며 한화의 승리로 경기가 종료됐다.

 

한화 선발 윤규진은 49일 만의 선발 등판에서 7이닝 2실점으로 호투했지만 불펜이 동점을 허용하며 승리는 다음을 기약했다. 한화 강경학이 홈런포함 4안타로 맹타를 휘둘렀다.

 

한편 SK 로맥은 1회초 한화 선발 윤규진을 상대로 투런 홈런을 쏘아 올리며 KBO리그 통산 3만 홈런의 주인공이 됐다. (김민성 기자/news@isportskorea.com)

 

한화단체180610민01.jpg

한화 송광민이 리그 13번째 끝내기 내야땅볼을 기록했다.

 

한화투수정우람180610민03.jpg

한화 수호신 정우람이 9회초 동점을 허용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한화투수윤규진180610민02.jpg

한화 선발 윤규진이 7이닝 2실점으로 호투했다.

 

한화관중스케치180610민01.jpg

시즌 9번째이자 주말 3연전 매진을 달성한 한화.

 

SK타자로맥180610민01.jpg

SK 로맥은 1회초 2사에서 KBO리그 3만 홈런의 주인공이 됐다.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꽃범호’는 간..
  • [기록 재구성] LG 임찬규와 임..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황금사자기 고교..
  • [스포츠산책] 6월의 화려한 축제

조남수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현장포커스] 최형우, 데뷔 18..
  • [현장포커스] 유관순 역 고아..

킴벌리의 댄스살롱 더보기

  • [웰빙댄스 특집] 블루스 3강. ..
  • [웰빙댄스 특집] 블루스 2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