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Home >  스포츠  >  야구
[현장포커스] 뼈아픈 몸에 맞는 볼, 밀어내기 결승점 내준 KIA는 5연승 실패

기사입력 [2018-04-10 21:49]

02.jpg

8회말 1사 만루에서 한화 하주석이 투구에 맞고 있다. 이 몸에 맞는 볼로 한화는 밀어내기 결승득점을 올렸다.

 

한화가 디펜딩챔피언 KIA와의 시즌 첫 경기에서 재역전승을 거뒀다.

 

한화는 10일 오후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8 KBO리그'KIA와의 시즌 1차전에서 3-3 동점이던 8회말에 이성열과 하주석이 몸에 맞는 볼을 얻어내며 밀어내기 점수를 얻어 4-3의 짜릿한 승리를 이끌어냈다. 4연승을 달리던 KIA는 5연승에 실패했다.

 

승리의 밑바탕에는 호잉의 방망이가 큰 역활을 했다. 1회와 6회에 멀티홈런으로 3타점을 올렸고 역전을 시킨 8회말에도 무사 1루 때 우전 안타를 날리며 1루주자 정근우를 3루까지 진루시키며 승리의 1등 공신이 됐다. (조남수 기자/news@isportskorea.com)

 

03.jpg

맞은 하주석도 점수를 내준 포수 김민식도 아프다.

 

04.jpg

물론 같은 아픔은 아니다.

 

05.jpg

이성열에 이어 하주석에게도 몸에 맞는 볼을 던진 임기준은 고개를 떨궜다.

많이 본 기사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1구=1승’, 공 ..
  • [기록 재구성] 양창섭은 ‘희망..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경쟁의 또 다른 ..
  • [스포츠산책] 장애를 극복한 ..

조남수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현장포커스] 최원준의 센스 ..
  • [현장포커스] 김주찬 원맨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