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현장포커스] 멀티홈런 로맥, 한국시리즈 3차전의 MVP

기사입력 [2018-11-08 00:37]

KS3_SK-두산181107_J36.jpg

로맥, 한동민과 펼치는 화끈한 홈런 세레머니

 

로맥이 공수에 걸쳐 만점 활약을 하며 귀중한 승리를 이끌어냈다.

 

SK 로맥은 7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KBO 포스트시즌 두산과의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결승홈런과 쐐기홈런 등 4타점을 대포로 장식하며 팀의 7-2 승리를 견인했다.

 

1회초 수비부터 만점 컨디션을 선보인 로맥였다. 두산 선두 1번 허경민이 8구째까지 가는 승부끝에 유격수 땅볼을 때렸다. SK 유격수 김성현은 타구를 잡아 1루로 송구했다. 로맥은 잡기 어렵게 날아온 송구를 다리를 힘껏 벌리고 글러브가 그라운드에 닿는 자세로 힘겹게 포구한 뒤 중심을 잃고 그라운드에 한바퀴 뒹굴었다.

 

1회에만 어려운 송구 2개를 잡아내며 삼자범퇴를 이끌어낸 로맥은 첫 타석에서 바로 결실의 꽃을 피웠다. 4번타자로 선발 출장한 로맥은 1회말 1사 1,2루 상황에서 스리런홈런을 뽑아낸 것. 기선을 제압하는 선제홈런이자 결승홈런이었다.

 

5회에 2실점하며 4-2로 근소하게 리드하던 8회에 터뜨린 홈런은 이 경기에서 백미였다.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선 로맥은 초구에 배트를 휘둘렀고 컨디션 좋은 로맥의 방망이에 걸린 타구는 가운데 담장을 훌쩍 넘어갔다. 7회까지 켈리의 호투에 눌렸으나 8회에 볼을 방망이 중심에 맞히기 시작하며 마지막 9회 공격을 남겨둔 두산의 희망에 먹구름 치는 쐐기 홈런였다. 

 

로맥은 한국시리즈 3차전의 DAILY MVP에 선정되며 상금 일백만원을 받았다. (조남수 기자/news@isportskorea.com)

 

KS3_SK-두산181107_J05.jpg

1회초 무사에서 두산 선두 1번 허경민을 호수비로 아웃시키는 로맥.

 

KS3_SK-두산181107_J07.jpg

곧이어 1회말 1사 1,2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로맥. 2볼에서 3구째에 배트를 휘둘렀다.

 

KS3_SK-두산181107_J06.jpg

때리자마자 홈런 직감한 로맥

 

KS3_SK-두산181107_J08.jpg

타구가 담장을 넘어가자 더그아웃에서는 환호성

 

KS3_SK-두산181107_J41.jpg

이 경기 하일라이트는 8회말 로맥의 홈런이다.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서 상대 투수 초구를 통타, 타구는 가운데 담장을 넘어갔다.

 

KS3_SK-두산181107_J40.jpg

팬들은 환호했고 상대 두산 선수들은  망연자실 침묵했다.

 

KS3_SK-두산181107_J42.jpg

7-2의 스코어로 3차전을 승리한 SK. 멀티홈런으로 4타점을 기록한 로맥과 투런포를 날린 이재원의 하이파이브.

 

KS3_SK-두산181107_J46.jpg

힐만 감독은 로맥의 활약을 축하했다.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SK, ‘가을의 전..
  • [기록 재구성] ‘가을 DNA’ 한..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도시의 스포츠마..
  • [스포츠산책] KBO 한국시리즈

조남수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현장포커스] SK, 한국시리즈..
  • [현장포커스] SK, 수비 무너진..

킴벌리의 댄스살롱 더보기

  • [댄스살롱] 댄스스포츠 LOD와 ..
  • [댄스살롱] 아웃사이드 파트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