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힐만 감독의 격려를 받는 로맥

기사입력 [2018-11-07 22:11]

힐만 감독의 격려를 받는 로맥

SK가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두산을 꺾고 승리의 나발을 불었다.

SK는 7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KBO 포스트시즌 두산와의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선발투수 켈리의 호투와 로맥과 이재원의 홈런포로 7-2로 승리했다.

멀티홈런으로 4타점을 기록한 로맥이 경기를 마치고 힐만 감독과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1승 1패인 가운데 3차전 승리팀의 우승확률은 무려 87%다. (조남수 기자/news@isportskorea.com)

이창호의 기록재구성 더보기

  • [기록 재구성] 노히트노런.....
  • [기록 재구성] ‘불혹’ 박용택,..

김진국의 스포츠산책 더보기

  • [스포츠산책] 재키 로빈슨 데이!
  • [스포츠산책] 새로운 골프여제..

조남수의 현장포커스 더보기

  • [현장포커스] 유관순 역 고아..
  • [현장포커스] 눈물 쏟은 장재..

킴벌리의 댄스살롱 더보기

  • [웰빙댄스 특집] 지르박 7강. ..
  • [웰빙댄스 특집] 지르박 6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