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Home >  연예  >  영화
`간이역` 김동준, 김재경, 윤유선, 허정민, 진예솔 캐스팅 확정!

기사입력 [2020-04-27 11:50]

영화 간이역이 김동준, 김재경을 필두로 윤유선, 허정민, 진예솔까지 최종 캐스팅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s1.jpg

 

s2.jpg

 

s3.jpg

 

s4.jpg

 

s5.jpg

 

영화 간이역은 하루하루 기억을 잃어가는 한 남자 승현과 그에게 영원히 기억되고 싶은 시한부 삶의 여자 "지아"의 특별하고 가슴 따뜻한 감성 멜로 영화다. 제작 확정과 동시에 신선한 조합이 돋보이는 캐스팅도 함께 발표하였다.

 

먼저, 배우 김동준과 김재경이 애틋한 사랑의 남녀로 호흡을 맞춘다. 브라운관과 예능을 넘나들며 활약중인 김동준이기억을잃어가는남자 '승현' 역을 맡았다. 알츠하이머 판정에도 불구하고 한 여자를 향한 순애보적인 면모로 여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지난해 JTBC 드라마 보좌관 시리즈로 호평을 이끈 바 있는 김동준은 이번 영화 간이역을 통해 사랑만이 삶에 빛이 되는 인물을 표현해 좀 더 섬세하고 깊이 있는 내면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s7.jpg

    

그리고 일찍 남편과 사별하고 딸 '지아'를 알뜰살뜰 키워낸 엄마 '경숙' 역에 윤유선이 캐스팅이 되었다. 윤유선이 맡은 '경숙'은 인자하면서도 사려 깊은 엄마로 때로는 친구처럼 친밀한 모습으로 극의 중심을 잡아줄 예정이다. 사극과 현대물은 물론 연극까지 종횡무진하며 명실상부 국민 엄마로 인정받는 그녀의 연기에 더욱 기대감이 모아진다.

 

s6.jpg

    

영화 간이역의 연출을 맡은 김정민 감독은 드라마, 다큐멘터리 뿐만 아니라 광고까지 섭렵하며 탁월한 감각을 입증했다. 김정민 감독의 첫 장편 연출작인 이번 작품은 뛰어난 통찰력과 섬세한 감성이 돋보이는 연출로 가슴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스크린에 고스란히 담아낼 예정이다.

 

또한, ‘간이역의 주역들은 본격적인 촬영에 앞서 지난 14() 진행된 대본 리딩 현장에서 캐릭터에 완벽하게 몰입하며 끈끈한 호흡을 자랑했다. 김재경, 김동준은 훌륭한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 열심히 촬영해 관객들에게 얼른 인사 드리고 싶다”, 김정민 감독은 좋은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함께 호흡을 맞출 생각에 기대가 된다. 어려운 시기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임하겠다며 작품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간이역은 현재 촬영 준비 중이며, 2020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날개엔터테인먼트)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