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Home >  연예  >  영화
`장사리:잊혀진 영웅들` 김인권-곽시양, 772명 유격대의 두 기둥

기사입력 [2019-09-04 10:11]

영화 '장사리:잊혀진 영웅들'이 김인권, 곽시양 스틸을 공개했다.

 

15_still01.jpg

 

15_still03.jpg

 

평균나이 17, 훈련기간 단 2. 역사에 숨겨진 772명 학도병들이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투입되었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772명의 학도병을 이끄는 유격대의 든든한 기둥 류태석’(김인권) 일등 상사, ‘박찬년’(곽시양) 중위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해운대, 광해, 왕이 된 남자, 히말라야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자신만의 개성으로 소화하며 관객들에게 사랑받는 배우 김인권은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에서 작전의 모든 순간, 묵묵히 앞장서는 류태석일등 상사로 분했다. ‘류태석은 학도병들을 가장 가까이에서 관리하며 위기가 닥칠 때마다 그들의 사기를 북돋아 주는 인물. 뿐만 아니라 고지 사수, 터널 전투 등 중요한 작전에서 항상 가장 먼저 전장에 뛰어들어 치열한 전투를 이끈다.

 

불꽃이 튀는 폭탄을 손에 든 모습, 한차례 전투가 끝난 뒤 동료들과 함께 잠깐의 휴식을 맞이한 모습을 담은 류태석의 캐릭터 스틸은 치열했던 전장의 생생한 현장감과 위험천만한 작전에 투입되었던 군인의 인간적인 모습까지 담아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파워풀한 에너지는 물론 무게감을 더하는 깊은 내면 연기로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두려움 없이 적진을 향해 돌격하는 류태석을 완벽하게 그려낸 김인권은 뚜렷한 존재감으로 극의 몰입감을 한층 높일 예정이다.

 

15_still02.jpg

 

15_still04.jpg

 

한편, ‘목격자에서 냉혹한 살인자 태호역을 맡아 관객들에게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선사하며 호평받은 곽시양은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에서 유격대의 브레인 박찬년중위로 열연을 펼친다. ‘박찬년은 때로는 따뜻하게 때로는 엄격하게 마치 큰 형처럼 학도병들을 보살피는 인물. 낡은 장총과 부족한 탄약, 최소한의 식량만을 보급받은 상태에서 장사리 해변에 상륙 이후 지치고 굶주린 유격대원들을 위해 그는 앞장서 대열을 정비하고 식량을 구하려 마을로 학도병을 파견하는 등 언제나 솔선수범한다.

 

 이성적이고 철두철미한 박찬년은 생존한 대원들의 무사 귀환을 위해서는 그 어떤 위험도 감수해가며 끝까지 최선을 다한다. 공개된 박찬년캐릭터 스틸은 진중한 표정으로 작전을 계획하는 그의 모습과 긴박함이 느껴지는 전장의 순간을 담아 팽팽한 긴장감을 전한다. 곽시양은 위기의 상황에서도 뛰어난 책임감을 발휘하는 박찬년으로 분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일 전망이다.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은 오는 25일 개봉한다(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워너브러더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