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화제

Home >  연예  >  연예화제
한혜진 도발적 화보, ``2030세대 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무엇이든 다 하길”

기사입력 [2020-08-25 10:08]

모델 한혜진의 파워풀한 커버 화보가 코스모폴리탄 9월호에서 공개됐다.


코스모9월호_한혜진 화보.jpg

 

나 혼자 산다와 더불어, 최근 여은파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모델 한혜진이 창간 20주년 기념호인 코스모폴리탄코리아 9월호의 커버 걸이 된 것. 이번 화보는 한국 패션 디자이너들을 지원한 한혜진의 100벌 챌린지의 의미를 잇기 위해, 한국 디자이너들의 옷과 액세서리로만 화보 룩을 구성해 더욱 특별한 의미를 지니고 있다. 바쁜 방송일 때문에, 오랜만에 하이패션 화보 촬영에 임하게 된 한혜진은 맨발 투혼을 불사르는 등 눈부신 열정을 보여줬다는 후문. 더불어 운동으로 단련된 아름다운 보디라인을 드러내며, 슈퍼모델의 카리스마와 위엄을 뽐냈다.

 

코스모9월호_한혜진 커버.jpg


지난해, 데뷔 20주년을 맞은 모델 한혜진은 세계 무대에서 한국 모델의 위상을 드높인 레전드. 한혜진이 다져 놓은 길 위에서, 현재 수많은 어린 한국 모델들이 활약하고 있다. 또한 그녀는 여러 라이선스 매거진의 커버를 장식한 최초의 한국 모델이기도.

 

이처럼 눈부신 커리어에 대한 감회를 묻는 질문에 한혜진은, “20년 동안 모델 일을 하다 보니, 모든 작업이 소중하게 느껴져요. 커버나 해외 활동만 특별하게 느껴지는 것이 아니라요. 앞으론 단순히 모델 활동에만 만족하는 것이 아니라, 이 업계에 도움이 될 만한 일을 하고 싶어요.”라고 답하며, 한국 패션계를 향한 깊은 사랑을 드러냈다. 

 

그리고 그 행보의 시작이었던 한혜진의 100벌 챌린지의 동기에 대해서도 밝혔다. “작년에 컬렉션을 여러 이유로 쉬었기 때문에 올해엔 런웨이에 서야겠다 생각하고 있었어요. 무대가 너무 그리웠거든요. 그런데 코로나19 때문에 서울 컬렉션이 취소됐어요. 제가 20년 넘게 서 왔던 무대인데 이렇게 한순간에 쇼를 못 하는 상황이 왔고, ‘내가 이걸 지나칠 수 없다. 그렇게 하면 나는 되게 못난 거다. 그럼 그 수많은 옷은 다 어떻게 하지? 내가 입어보자!’하며 시작했죠.  

 

또한, 오랜 시간 열정적으로 모델 커리어에 임할 수 있었던 이유를 묻는 질문엔, “나를 표현해야 하고, 나의 모든 걸 다 드러내야 하는 직업인지라, 일하는 매 순간 를 만나거든요. 모델이란 직업 자체가 워낙 강렬해, 이 일을 떠나선 마치 내가 없는 것처럼 느껴져요. 또 모두가 직업에 만족하며 살 수 없는데, 저는 제가 진짜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가지고 있잖아요. 제 인생의 반이 넘는 시간을 모델로 살아왔는데, 열정을 가지지 않을 수 없는 것 같아요. 다른 사람들에겐 열정으로 보이겠지만, 사실 저는 그냥 를 보여주는 거기도 하고요.”라고 답해, 한혜진은 진정 영원한 모델임을 다시 한번 느끼게 했다. 

 

20살 시절에 대한 질문에 답하던 한혜진은 20대 청년들을 향한 따뜻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요즘 친구들을 보면 많이 안쓰러워요. 미안한 마음이 들기도 하고요. 제가 20대 땐 사회가 이렇지 않았으니까. 불안하고 힘들겠지만, 마음만은 그렇지 않길 바라요. 그 나이를 온전히 또 행복하게 느끼고 즐겼으면 좋겠어요.” 

 

또한, 2030세대에게도 응원의 말을 전했다. “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무엇이든 다 해보세요. 삶을 너무 겁내거나 두려워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시간이 굉장히 빠르게 지나가는 것 같지만, 또 생각보다 더디게 지나가기도 하거든요. 언제든 궤도는 수정할 수 있으니, 용기를 가지라 말해주고 싶어요.” 

 

한편, 모델 한혜진은 최근 시니어 모델을 선발하는 새 프로그램 오래 살고 볼일MC로 발탁됐다.(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코스모폴리탄)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