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날아라 개천용’ 권상우-배성우, 단 2회 만에 시청자 열광시킨 美친 콤비

기사입력 [2020-11-03 09:49]

날아라 개천용권상우, 배성우가 단 2회 만에 시청자들을 열광시키며 호평을 이끌었다.

 

01_권상우X배성우.jpg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연출 곽정환, 극본 박상규)이 시작부터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다. ‘재심사건을 전면에 내세운 날아라 개천용은 다소 무거운 소재를 유쾌하고 따뜻한 시선으로 풀어내며 통쾌한 버디물의 시작을 알렸다. 든든한 도 그럴싸한 스펙도 없지만, 무모한 자신감과 정의감 하나로 불합리한 세상과 맞선 국선 변호사 박태용(권상우 분)과 생계형 기자 박삼수(배성우 분). 두 개천용들의 활약은 유쾌한 웃음 너머 따스한 공감까지 안기며 시청자들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02_권상우.jpg

 

03_배성우.jpg

 

가진 것 하나 없기에 맨몸으로 부딪히는 박태용, 박삼수의 이야기는 공감과 응원을 불러일으켰다. 그 중심에는 환장의 콤비권상우, 배성우가 있다. 권상우는 사법 역사상 최초의 재심 승소라는 기적을 이뤄낸 고졸 출신 국선 변호사 박태용의 단짠라이프를 능청스럽게 소화하며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허세도, 야망도 있지만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박태용의 인간적인 모습을 세밀하게 풀어내 공감의 깊이를 더했다. 투박하지만 사람 냄새나는 생계형 기자 박삼수로 완벽하게 녹아든 배성우의 노련한 연기도 명불허전이었다. 기자로서의 날카로운 촉과 타인의 아픔에 눈물 흘릴 줄 아는 인간미 넘치는 모습까지,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하며 진가를 발휘했다.

 

04_권상우X배성우.jpg


이날 공개된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에서도 권상우, 배성우의 친 열연의 비결을 엿볼 수 있다. 머리를 맞대고 진지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권상우, 배성우의 모습에서 남다른 내공이 느껴진다. 사소한 것 하나도 놓치지 않으려는 듯 디테일한 부분까지 조율하는 두 배우의 열연 모먼트는 빈틈이 없다. 여기에 능청스러운 미소로 셀카를 찍는 권상우, 배성우의 유쾌한 에너지는 앞으로 펼쳐질 두 사람의 신들린 공조를 더욱 기대케 한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스튜디오앤뉴)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