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출사표’ 나나, ‘속이 뻥’ 밉상 오동민 앞 사이다 투척 예고

기사입력 [2020-07-15 15:41]

‘출사표’ 나나, ‘속이 뻥’ 밉상 오동민 앞 사이다 투척 예고

‘출사표’ 나나의 본격 사이다가 기대된다.

KBS 2TV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극본 문현경 연출 황승기, 최연수) 주인공 구세라(나나 분)는 별명이 ‘불나방’인 민원왕이다. 해결될 때까지 마치 불나방처럼 민원을 넣고 또 넣기 때문이다. 그런 구세라가 구의원에 당선됐으니, 시청자는 여러 시련이 닥쳐도 구세라가 속이 뻥 뚫리는 사이다를 선사해주길 기대한다.

특히 구세라가 당선돼 입성한 마원구의회는 생각했던 것보다 더 엉망이었다. 일부 구의원들은 보궐선거에 당선된 구세라를 투명인간 취급하고 왕따로 만들었다. 그러다 중요한 표결을 앞두고는 자신의 편으로 끌어들이기 위해 각종 뇌물 공세까지 퍼부었다. 초등학생인 ‘할수있당’의 마스코트 김자룡(최고 분)보다 더 유치하고 졸렬한 구의원들의 모습은 허탈한 웃음을 자아냈다.

이런 가운데 15일 ‘출사표’ 제작진이 5회 방송을 앞두고, 구세라의 본격 사이다를 암시하는 장면을 깜짝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사진 속 구세라는 다같이진보당 소속 구의원 고동찬(오동민 분)과 마주서있다. 고동찬은 대세와 실세에 따라 움직이는 박쥐 같은 인물. 구의원으로서 업무보다 SNS 인증샷 업로드가 더 중요한 ‘허세’ 가득한 캐릭터다. 앞서 고동찬은 구세라에게 환영 회식을 한다고 해놓고, 구의원들에게 알리지 않는 등 치졸한 행동을 해 구세라와 TV 앞 시청자들의 분노를 유발했다.

그런데 구세라가 고동찬과 마주한 것이다. 대체 무슨 일로 두 사람이 독대를 하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와 함께 한없이 얄미운 고동찬의 미소, 고동찬이 건넨 것 때문에 잠시 당황했지만 다시 능청스럽게 맞서는 구세라가 시선을 잡아 끈다. 특히 구세라가 고동찬의 휴대전화를 향해 무언가를 말하고 있어 더욱 호기심을 유발한다.

KBS 2TV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 5회는 15일 수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KBS 2TV)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