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더 킹-영원의 군주’ 이민호-우도환, 애도에도 기품이 있다!

기사입력 [2020-04-06 10:59]

이민호와 우도환이 우월한 블랙 슈트핏을 과시하는 황제의 문상현장을 선보인다.

 

01.jpg

 

하이에나후속으로 오는 417()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극본 김은숙/연출 백상훈)는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그리는 차원이 다른 16부작 판타지 로맨스다. 대한민국 최고의 필력을 자랑하는 김은숙 작가와 후아유-학교 2015’, ‘태양의 후예의 백상훈 감독,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정지현 감독이 의기투합해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02.jpg

 

03.jpg

 

무엇보다 이민호와 우도환은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각각 대한제국 황제 이곤 역과 대한제국 황실 근위대 대장 조영 역을 맡아 폭발적인 열연을 펼친다. 두 사람은 각각 8살과 4살 때 대한제국 황실에서 처음 만나 우여곡절을 겪으며 신뢰를 쌓은,말하지 않아도 심중을 알 수 있는 형제 같은 가까운 최측근이다.

 

04.jpg

 

이와 관련 이민호와 우도환이 완벽한 블랙 슈트발로 차원이 다른 애도의 기품을 드러내 여심 강탈을 예고하고 있다. 극중 문상에 나선 대한제국 황제 이곤(이민호)를 위해 조영(우도환)이 철통 보호로 대형 예우를 하는 장면. 조문을 위해 성당을 찾은 황제 이곤은 따뜻한 시선과 숙연함을 내비치고, 조영은 묵묵히 주변을 예의주시하면서 이곤을 지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한다. 이어 문상을 마치고 황제 이곤이 나서자, 조영은 이곤을 향한 취재진의 접촉을 온몸으로 밀착 방어하고, 싸이카와 근위대 차량들이 황제를 에워싸는 압도적인 의전을 총지시한다. 남다른 스케일의 의전으로 황제와 대한제국 근위대의 파워를 입증,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16부작으로 편성된 SBS ‘더 킹-영원의 군주 오는 1710시에 방송(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화앤담픽쳐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