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 ‘현실 밀당’ 펼친다!

기사입력 [2020-02-26 11:58]

포레스트가 박해진-조보아의 파이어 쇼크엔딩 이후 이어질 17, 18회 미리 보기 인물별 스포 컷을 공개했다.

 

박해진-조보아는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에서 각각 미령 숲 생활 이후 점점 선명해지는, 잊어버린 10살 기억을 덮어버리고, 부정하려 애쓰는 강산혁 역과 환상통의 고통을 분담하려 강산혁의 정신과 심리 검사 자료를 살피기 시작한 정영재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은 서로에게 다가갈수록 부딪치면서도 서로의 상처에 애틋함을 내비치는, 아슬아슬 힐링 로맨스를 이끌어가고 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강산혁은 불이 난 미령 산으로 정영재가 올라갔다는 화재 출동을 받은 후 자진해서 구조에 앞장섰다. 그리고 불길 속에서 정신을 잃어가는 정영재를 발견, 앞뒤 가릴 것 없이 무작정 뛰어들어 두려워하는 정영재를 끌어안았고, 서둘러 호이스트까지 연결했다. 하지만 자신의 후크를 연결하려는 순간, 불에 타는 나무가 눈앞으로 떨어지면서 어린 시절 사진을 태우다, 마을 전체까지 화염에 휩싸이게 만들었던 기억을 떠올리게 된 것.

 

불이 점점 거세지는 상황 속 그 자리에 주저앉아 파이어 쇼크를 일으키는 강산혁과 홀로 구조돼 목이 터지도록 간절히 강산혁을 외치는 정영재의 모습이 담기면서 다음 극 전개에 대한 귀추가 주목됐다. 이와 관련 박해진-조보아가 파이어 쇼크 이별이후 예상치 못한 전개를 펼치는 17, 18미리 보는 스포 컷을 살펴봤다.

 

스포 컷 #1 박해진, “여기서 멈추려고 해청천벽력 이별 통보!

 

01.jpg


 

강산혁이 깊은 밤 한 지붕 두 주택정원에서 쓸쓸한 표정을 드리우고 있는 상황. 하지만 그 옆 테이블 위에 다 마시지 못한 와인잔 두 개가 시선을 사로잡으며 정영재와 함께 있었음을 짐작게 한다. 또한 공개된 예고편에서 당신도 행복이라는 거 알고 싶지 않아요?”라고 울먹이며 묻는 정영재의 질문에 여기서 멈추려고 해라며 오로지 목표만을 보고 달려가겠다는 의미심장한 말을 건네는 강산혁의 대답이 이어졌던 터. 과연 강산혁이 정영재에게 청천벽력같은 이별 통보 건넨 것인지, 멈추겠다는 대사에 담긴 의미가 무엇인지 관심을 촉발시키고 있다.

 

스포 컷 #2 조보아, “약속해요 진동하지 않겠다고입 꽉 물고 눈물 삼키기!

 

02.jpg


 

정영재는 자신의 집 공용 문 앞에서 쭈그리고 앉아 입술을 꽉 문 채 쏟아질 듯한 눈물을 애써 삼켜내고 있다. 더욱이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정영재가 나도 진동 안 할 테니 당신도 진동하지 않겠다고라며 강산혁에게 단호한 약속을 요구하는 장면이 담겨 눈길을 끌었던 상황. 큰 눈 가득 글썽거리는 눈물을 담은, 애틋한 모습을 보이는 정영재의 모습이 포착되면서, 강산혁과 정영재의 관계에 무슨 소용돌이가 닥쳐온 것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포레스트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IHQ)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