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하이에나’ 주지훈, 섹시한 변호사의 출근길

기사입력 [2020-02-16 10:33]

‘하이에나’ 주지훈, 섹시한 변호사의 출근길

‘하이에나’ 변호사 주지훈, 첫 등장부터 남다르다.

오는 2월 21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는 머릿속엔 법을, 가슴속엔 돈을 품은 `똥묻겨묻` 변호사들의 물고 뜯고 찢는 하이에나식 생존기를 그린 드라마다. 김혜수와 주지훈, 이 두 배우를 한 화면에서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방송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화제를 모으는 배우 주지훈을 안방 1열에서 볼 수 있다는 점이 예비 시청자들을 설레게 한다. 주지훈은 극 중 대한민국 최대 로펌 송&김의 에이스 변호사 윤희재를 연기한다. 온실 속 화초처럼 고고하게 자라 온 윤희재는 자신이 잘난 것을 누구보다 잘 아는 천상천하 유아독존 형 인물이다.

이런 가운데 2월 15일 `하이에나` 제작진은 변호사 윤희재의 법정 출근길 사진을 공개했다. 이는 윤희재의 첫 회, 첫 등장을 담은 것이다. 뜨거운 취재 열기 속으로 들어가는 윤희재의 남다른 카리스마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 모습이 마치 법정 출근길이 아닌 런웨이를 포착한 듯하다.

공개된 사진 속 윤희재는 완벽한 슈트 차림으로 기자들을 뚫고 법정으로 출근 중이다. 이를 통해 윤희재가 맡는 사건이, 또 윤희재라는 사람이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걸 알 수 있다. 이는 엘리트 집단인 송&김, 그 안에서도 에이스 자리를 지키고 있는 윤희재의 위치를 보여준다. 흔들림 없는 윤희재의 표정과 자세에서 그의 자신감이 느껴진다.

이토록 완벽한 윤희재의 온실에 균열을 만드는 것이 정금자(김혜수 분)다. 윤희재와 달리 세상의 거친 풍파 속에서 살아남아 온 잡초 같은 변호사 정금자는 윤희재가 지금까지 겪어보지 못한 방식으로 그의 삶을 뒤흔들 예정이다.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는 2월 21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SBS)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