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스토브리그` 남궁민-박은빈, 회의 중 ‘치열한 눈치 핑퐁’ 독대

기사입력 [2020-02-06 12:14]

SBS ‘스토브리그남궁민과 박은빈이 극과 극 분위기가 감도는, ‘치열한 핑퐁 투 샷을 선보였다.

 

03.jpg

 

지난 1213일 첫 방송을 시작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 남궁민과 박은빈은 각각 드림즈 신임단장 백승수 역과 국내 최초 여성이자 최연소 운영팀장 이세영 역을 맡아, ‘사이다보다 더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 콤비로 대활약하며 스토브리그광풍을 주도하고 있다.

 

01.jpg

 

02.jpg

 

지난 1일 방송된 스토브리그’ 13회에서 백승수(남궁민)는 자신이 트레이드했던 임동규(조한선)를 다시 드림즈로 재영입 할 의사를 보여 궁금증을 증폭시켰던 바 있다. 바이킹스 김종무(이대연) 단장과의 협상이 남은 시점에서 백단장이 과연 바이킹스와 드림즈가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비장의 카드를 내밀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와 관련 남궁민과 박은빈이 서로 다른 반응을 보이고 있는 치열한 핑퐁 투 샷이 포착돼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극중 단장실에서 회의를 하던 백승수와 이세영(박은빈)어떠한 말이후 순간적으로 어색함을 드리우는 장면. 백승수는 정곡을 찔린 듯 순간적으로 멈칫한 얼굴을, 이세영은 백승수 단장의 표정을 하나하나 읽으려는 듯 초집중한 모습을 보인다. 과연 좋고, ‘행동력 빠른이팀장이 대화 도중 캐치한 백단장이상 시그널은 무엇인지, ‘한 발짝친밀해졌던 돌직구 콤비는 다시 도돌이표 관계로 돌아설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SBS ‘스토브리그’ 14회는 오는 7() 10시에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SBS)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