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간택’ 진세연, 1인 2역 전격 도전

기사입력 [2019-12-10 14:03]

간택진세연이 비밀을 쥐고 왕비가 된 여자와 정보를 사고 파는 객주의 얼굴 없는 주인장으로 분한 ‘12역 옴니버스 컷이 선 공개 됐다.

 

01.jpg

 

02.jpg

 

오는 14() 1050분 첫 방송을 확정 지은 TV CHOSUN 특별기획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정통 왕조 이씨(李氏)가 아닌 자들에게 유일하게 허락된 조선 최고의 자리 왕비’, 그 거대한 권력을 잡기 위해 사활을 건 경합이 벌어지는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 앞서 풀린 3번의 티저를 통해 총격의 피바람 위에서 시작되는 사상 초유의 두 번째 간택을 예고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03.jpg

 

특히 진세연은 ‘12을 맡아 비밀을 쥐고 왕비가 된 여인 강은기, 정보를 사고 파는 상점의 얼굴 없는 주인장 강은보를 동시에 연기한다. 극중 강은기는 첫 번째 간택의 현장에서 단 번에 왕비로 발탁됐으나 국혼 행렬을 급습한 괴한들의 총격에 즉사하게 되는 끔찍한 운명의 소유자다. 반면 강은보는 9살 때 가족을 잃어버리고 수종 무녀에게 거둬져 당돌한 여장부로 성장한 끝에 거리에 도는 정보를 거래하는 비밀스러운 상점 부용객주의 얼굴 없는 주인장이 된 강단 있는 인물이다.

 

04.jpg

 

05.jpg

 

06.jpg

 

07.jpg

 

08.jpg

 

이와 관련 진세연의 ‘12역 활약상을 미리 엿볼 수 있는 스틸들이 선공개돼 호기심을 끌어올리고 있다. 진세연이 우아한 웃음을 지어내며 왕비의 위엄을 발산하는가 하면, 이와 달리 뜨거운 눈빛을 뿜어내며 강하게 감정을 표현하는 등 상반된 면면들을 드러낸 것.

 

무엇보다 극중 강은기는 금, , 옥 등 고귀한 보석으로 장식된 거대한 가채와 화려한 붉은 옷을 입고 수십 명의 궁인들 중심에 선 채 조용히 시선을 내리깔고 은은한 웃음을 지어냈다.

 

진세연이 제작진 조차 진세연의 진짜 모습을 궁금하게 만드는 열연을 이어가는 가운데, 하늘과 땅 차이의 신분 격차를 가진 두 여인, 강은기와 강은보를 어떤 다채로운 12역으로 표현해낼지 관심이 모이고 있는 상황. 그동안 쌓아온 연기력을 풀가동해서 풀어낼 진세연의 거침없는 연기 변신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간택은 오는 14()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일요일 밤 1050분에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TV CHOSUN)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