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스토브리그’ 박은빈, 따뜻한 ‘악수 인사’ 포착

기사입력 [2019-11-27 17:13]

박은빈이 정감 있고 온기 가득한 인간를 뿜어내는 따뜻한 악수 인사현장이 공개됐다.

 

1127 스토브리그_박은빈따스한온기 (3).jpg

 

배가본드후속으로 오는 1213()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돌직구 오피스 드라마’. 박은빈은 스토브리그에서 국내 유일 여성이면서 동시에 최연소 운영팀장인 이세영 역을 맡아 당차고 똑부러진 매력 발산을 예고,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와 관련 박은빈이 빈블리 미소를 만면에 드리운 채, 뜨끈한 진심을 주고받는 악수 인사현장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극중 이세영(박은빈)이 구단의 전()단장 서기웅(송민형)과 만나 차를 마시는 장면. 마주 앉은 전 단장에게 이세영은 쉴 새 없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쏟아내고 이내 온화한 미소로 인사를 건네며 진심 어린 감사를 전한다. 이세영과 악수를 나누며, 이세영의 두 손을 꼭 맞잡아주는 전 단장의 훈훈한 분위기가 이세영에 대한 두터운 신뢰감을 증명하고 있다.

1127 스토브리그_박은빈따스한온기 (4).jpg

 

1127 스토브리그_박은빈따스한온기.jpg

 

1127 스토브리그_박은빈따스한온기 (2).jpg

 

더욱이 박은빈은 촬영을 준비하면서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추는 선배 연기자 송민형에게 싹싹하고 깍듯하게 예의바른 태도로 임해, 현장의 귀감을 샀다. 박은빈은 대본을 읽어나가며 선배에게 조언을 구하기도 하고, 대화에 깊게 귀를 기울이며 집중하는 등 짧은 장면이지만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현장을 훈훈하게 물들였다.

 

한편, 스토브리그배가본드후속으로 오는 1213일 금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