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배수지-문정희, 교도소 내 욕설과 고성 살벌한 육탄전~

기사입력 [2019-11-23 13:38]

배가본드배수지와 문정희가 욕설과 고성이 난무한 살기등등 교도소 육탄전을 펼친다.

 

3.jpg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VAGABOND)’가 종영까지 단 한 회만을 남겨둔 가운데, 모든 악의 세력을 조종해 온 끝판왕 사마엘의 실체가 에드워드박(이경영)이었다는 핵폭탄급 대반전을 내놓으며 금요일 밤 안방극장을 충격의 도가니에 빠트렸다.

 

23(오늘) 10시 방송되는 배가본드마지막 회에서는 배수지와 문정희가 교도소에서 맞붙어 살벌한 육탄전을 펼치며 긴장감을 배가시킨다. 극중 고해리(배수지)와 제시카리(문정희)가 각각 범죄 수익 은닉혐의와 불법 로비혐의로 구속된 상황에서 구치소에서 맞닥뜨리게 된 장면. 고해리는 제시카리에게 무언가를 따져 묻는 듯 심각한 표정이지만 제시카리는 그에 반해 훨씬 여유롭고 당당한 표정으로 고해리를 바라본다.

 

2.jpg

 

1.jpg

 

그러던 중, 별안간 고해리가 제시카리의 멱살을 움켜쥐며 선 공격을 날리게 되고, 제시카리 역시 지지 않겠다는 듯 고해리의 머리칼을 잡아채며 반격을 시도하는 것. 두 사람은 서로의 머리채를 휘어잡고 엉겨 붙어 격렬한 몸싸움을 벌이고 이후 고해리는 망연자실한 표정으로 한줌 빛이 겨우 새어 들어오는 독방에 갇힌다.

 

4.jpg

 

5.jpg

 

지난 방송에서는 에드워드박이 그간 숨겨온 악의 민낯을 드러내며 자신을 찾아온 차달건(이승기)에게 일격을 가해 쓰러트린 후 김우기(장혁진)와 함께 폐 창고 안에 가둔 뒤 불을 질러버렸고, 이 사실을 알 리 없는 고해리는 차달건이 연락이 닿지 않자 애타게 찾아 나섰던 터. 그랬던 고해리가 어째서 범죄 수익 은닉이란 죄목을 들고 교도소에 수감된 것인지, 고해리와 제시카리가 왜 또 다시 반목하며 격한 몸싸움을 벌이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배가본드마지막 회는 23(오늘) 10시에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