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타곤(장동건)-사야(송중기)-탄야(김지원)-태알하(김옥빈), `아스달 권력 핵심 4인방`

기사입력 [2019-09-05 12:08]

tvN ‘아스달 연대기장동건-송중기-김지원-김옥빈이 권력의 핵심 4인으로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자아낸 동상이몽 대면이 공개됐다.

 

1.jpg

 

2.jpg

 

4.jpg

 

5.jpg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은 작품. 지난 61‘Part1 예언의 아이들을 시작으로 ‘Part2 뒤집히는 하늘, 일어나는 땅이 종료된 후 오는 97()에는 더 강렬해진 서사를 담은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이 방송된다.

 

3.jpg

 

지난 77일 방송된 ‘Part2 뒤집히는 하늘, 일어나는 땅마지막 12화에서는 신성재판 당일 탄야(김지원)가 별다야에 있던 그림을 힌트 삼아, 와한의 씨족 어머니들이 대대로 이어받은 정령의 춤을 추며 결국 별방울을 찾아내 영능을 입증했다. 지켜보던 이들이 모두 아사신의 재림이라며 경배했고, 타곤(장동건)과 사야(송중기), 태알하(김옥빈) 역시 탄야가 진짜 아사신의 후예라는 사실에 경이로워 하는 흥미로운 엔딩을 선보였던 바 있다.

 

이와 관련 오는 7() 방송될 13화에서는 장동건-송중기-김지원-김옥빈이 한 공간에 모여 각기 다른 첨예한 표정을 하고 있는 극과 극 동상이몽 현장이 펼쳐진다. 극중 탄야가 대신전 별방울을 찾은 후 네 사람이 정식으로 갖는 첫 만남의 현장. 깃바닥 노예로 끌려간 은섬(송중기)과 와한족을 구하기 위해 타곤과 손을 잡고 아스달 권력 최상층인 대제관의 자리에 오른 탄야, 탄야의 영능으로 아스달 권력을 견고하게 다지고 싶은 타곤, 아스달을 차지하고 싶은 태알하, 타곤이 권력으로 우뚝 서길 바라는 사야의 모습이 펼쳐지면서 앞으로 네 사람의 행보에 대한 궁금증을 폭등시키고 있다.

 

더욱이 위엄 있게 앉아있는 타곤과 그 앞에 선 탄야는 상반된 표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한 치 앞을 내다보는 듯 여유 있는 타곤에 비해 탄야는 설핏 불안함을 드러내고 있는 것. 이어 자신이 아스달 권력의 중심이 되는 상황이 만족스러운 듯 의미심장한 표정을 짓고 있는 사야와 의자에 삐딱하게 기대앉아 미묘한 표정으로 차가운 미소를 보내고 있는 태알하의 모습에서 아스달 권력에 대한 이들의 욕망이 충돌할 가능성을 드러냈다.

     

한편 아스달 연대기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은 오는7() 9시에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tvN)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