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절대그이’ 여진구-방민아, 촬영 비하인드 컷

기사입력 [2019-07-01 12:24]

SBS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여진구-방민아의 터지는 폭소로 가득 찬, ‘촬영 비하인드 4이 공개됐다.

 

1.jpg

 

3.jpg

 

결말까지 단 8회를 남겨둔 채 더욱 아찔해진 전개를 드러내고 있는 절대그이는 최상위 VVIP의 비밀스러운 주문으로 탄생된 최첨단 연인용 로봇 영구(여진구)7년 동안 헌신적인 사랑에 지쳐 마음을 닫아버린 특수 분장사 엄다다(방민아)에게 불시착하면서 벌어지는 SF인 척하는 로맨틱 코미디다. 무엇보다 여진구-방민아는 어떠한 역경에도 흔들림 없이 서로를 다독이며 사랑하는 영따 커플로 활약하며 꼬임 없이 순수한 러브스토리를 보여줘 뭉클한 감동과 달콤한 설렘을 선사하고 있다.

 

2.jpg

 

4.jpg

 

이와 관련 여진구-방민아가 웃음을 멈추지 못하는, 즐거운 현장 뒷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먼저 여진구는 극중 여자 친구 엄다다(방민아)를 위해 탄생된 후 최초로 놀이공원 아르바이트에 도전하는 천진난만한 로봇 영구(여진구)를 열연하며 넘치는 장난기로 현장을 달궜다. 여진구는 놀이공원 직원이 입는 드라큘라 복장을 찰떡같이 소화했고, 이어 흡혈귀니까 송곳니가 필요하다며 즉석에서 개구진 표정을 지어 스태프들의 웃음보를 터트렸다.

 

또한 여진구는 극중 사랑의 라이벌인 마왕준(홍종현) 매니저로 취직한 후 까칠한 톱스타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고 안전운전을 해야 하는 상황을 연기하고 있던 터. 자로 잰 듯 완벽한 운전 실력을 뽐냈던 여진구는 촬영을 마친 후 쏟아지는 환호에 영문을 모른 채 차에서 내렸다가, 자신의 운전 실력에 감탄하는 것을 알고 수줍어하다 폭소를 터트려 현장의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또한 방민아는 지치지 않는 열정과 배려심으로 촬영장 활력소로 활약했다. 특히 방민아는 극중 사고 같은 입맞춤을 나눈 영구(여진구)가 자신을 끊임없이 따라다니자 무서워 도망치게 되는 한낮의 추격전장면을 촬영했던 상황. 방민아는 그늘 없는 대로를 끊임없이 뛰고, 또 뛰었어야 함에도 소리와 함께 씩씩한 미소를 짓는가 하면, 오히려 자신을 촬영하느라 힘들었을 스태프들의 컨디션을 묻는 등 빛나는 배려로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절대그이는 매주 수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사진_아폴로픽쳐스)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