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감우성-김하늘 ‘바람이 분다’와 이정재-신민아 ‘보좌관’ 기대~

기사입력 [2019-04-18 15:38]

주연 배우 라인업만으로도 기대를 모으는 JTBC의 5월 신규 드라마 라인업이 공개됐다.

 

감우성.jpg

감우성

 

김하늘.jpg

 김하늘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는 감우성 김하늘, 금토드라마 '보좌관'에는 이정재 신민아 등 막강 배우들이 출연해,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먼저 5월 27일(월) 첫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연출 정정화, 극본 황주하, 제작 드라마하우스·소금빛미디어)는 ‘감성 멜로의 장인’ 감우성과 김하늘이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로 분해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짙은 로맨스 드라마다.

‘연애시대’ ‘키스 먼저 할까요’ 등 지금까지 회자되는 멜로 수작을 남겨온 감우성은 탄탄대로였던 인생에 갑자기 시련이 닥치며 아내인 수진만은 지켜내려는 남자 권도훈 역을 맡는다. 3년 만에 드라마 복귀작으로 ‘바람이 분다’를 택한 김하늘은 인생의 전부였던 도훈과의 결혼에 위기가 생기며 예상치 못한 선택을 하게 되는 여자 수진으로 완벽히 변신한다.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 후속으로는 ‘보좌관’이 편성됐다. ‘천만 배우’ 이정재의 드라마 복귀작으로 이목이 집중되는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제작 스튜디오 앤 뉴)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을 그린다. 

 


이정재.jpg

이정재

 

신민아.jpg

신민아


이정재는 4선 의원의 수석 보좌관이자 권력의 정점을 향한 집념을 가진 장태준 역을 맡았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사랑받는 배우 신민아는 비례대표 초선의원이자 당대변인 강선영으로 분해 열정과 패기로 유리천장에 도전하는 ‘걸크러시’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보좌관’은 ‘미스 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미스 함무라비’ ‘뷰티 인사이드’를 통해 연타석 흥행에 성공한 제작사 스튜디오 앤 뉴 등 ‘믿고 보는’ 제작진의 만남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바람이 분다’는 ‘으라차차 와이키키2’ 후속으로 오는 5월 27일(월) 첫 방송되며, ‘보좌관’은 ‘아름다운 세상’ 후속으로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마지..
  • [비하인드 무비스토리] `남자..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