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더 뱅커’ 김상중, 의문의 자살 현장 목격

기사입력 [2019-03-27 16:47]

더뱅커_김상중 의문의 자살 현장 긴급 출동 포착 (4).jpg

 

더 뱅커' 김상중이 의문의 자살 현장에 출동한 모습이 포착됐다. 어둠 속 어지러운 창고 안에서 충격적인 현장을 목격하고 망설임 없이 현장에 뛰 들어 구조에 나선 그의 모습에서 절박함이 그대로 드러난다. 과연 김상중이 의문의 자살 현장에 출동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더뱅커_김상중 의문의 자살 현장 긴급 출동 포착 (2).jpg

더뱅커_김상중 의문의 자살 현장 긴급 출동 포착 (3).jpg

더뱅커_김상중 의문의 자살 현장 긴급 출동 포착 (1).jpg

 

오늘(27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 드라마 ‘더 뱅커’(극본 서은정, 오혜란, 배상욱 / 연출 이재진 / 기획 MBC / 제작 래몽래인) 측은 27일 대한은행 공주지점장 노대호(김상중 분)가 의문의 자살 현장을 목격하고 긴급 구조에 나선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더 뱅커'는 대한은행 대기발령 1순위 지점장 노대호가 뜻밖에 본점의 감사로 승진해 '능력치 만렙' 감사실 요원들과 함께 조직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김상중, 채시라, 유동근 등 3인의 대한민국 대표 연기대상 수상 배우들이 의기투합하고 안우연, 신도현, 차인하 등 특급 신인 배우들이 합류해 기대를 높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노대호가 무엇인가 생각에 잠긴 듯 착잡한 표정으로 마을 길을 걷는 모습이 담겼다. 심각한 그의 표정에서 깊은 고민이 느껴지는 가운데, 이어 공개된 사진에는 복잡한 창고 안의 충격적인 모습이 담겨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대호가 창고 안에서 자살 시도를 하는 남자를 발견한 것. 남자를 향해 달려가는 대호의 표정에서 현장의 긴박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진다. 특히 남자의 두 다리를 잡아 들고 안간힘을 쓰는 대호의 모습은 희미한 안개가 낀 듯한 창고의 모습과 겹쳐지며 보는 이들까지 가슴 졸이게 만든다.

 

홀로 길을 걷던 대호가 어떻게 사건 현장에 출동하게 된 것인지 궁금증을 더하는 가운데, 이어 대호가 포장마차에서 부지점장(최양락 분)과 세상 심난한 표정으로 소주잔을 기울이는 모습까지 공개되며 충격적인 사건의 결과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김상중을 비롯해 채시라, 유동근이 이끄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더 뱅커'는 오늘(27일) 수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MBC)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