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이나영-이종석, 첩보전 뺨치는 사내연애!

기사입력 [2019-03-09 15:43]

로맨스는 별책부록이나영이 이종석의 응원을 받고 겨루에서 살아남을 수 있을까.


로맨스는 별책부록_03.jpg

로맨스는 별책부록_04.jpg


종영까지 4회만을 남긴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연출 이정효, 극본 정현정) 측이 13회 방송을 앞둔 9, ‘겨루식구들 몰래 사내 연애를 시작한 강단이(이나영 분)와 차은호(이종석 분)의 짜릿한 출근길을 공개했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진짜 연애를 시작한 강단이와 차은호의 모든 순간이 설렘으로 물들고 있다. 그러나 꽃길만 펼쳐질 것 같은 두 사람의 로맨스에 곧바로 위기가 찾아왔다. 강단이의 진짜 스펙을 알게 된 고유선(김유미 분) 이사가 차은호에게 계약 해지를 지시한 것. 강단이를 도와줄 수 없는 차은호의 마음은 무거워졌다. 인생 2막을 펼치며 행복해하는 강단이가 겨루에서 살아남을 수 있을지, ‘은단커플의 로맨스는 어떻게 그려질지 남은 4회 최고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그토록 기다려온 강단이와 차은호의 연애 기상도는 구름 한 점 없이 맑다. 공개된 사진 속 핑크빛 아우라를 숨길 수 없는 강단이와 차은호의 출근길이 설렘지수를 높인다. 함께 차를 타고 출근한 두 사람. 들키기라도 할까 얼굴을 숨기는 강단이와 달리 능청스럽게 볼 뽀뽀를 받으려는 차은호의 모습이 미소 짓게 만든다. 이어진 사진 속 각오를 다지는 강단이의 표정도 궁금증을 유발한다. 그런 강단이를 향해 하트 세례를 날리며 힘을 불어넣는 연하남 차은호의 애교도 눈길을 끈다. 계약 해지 위기에 놓인 강단이지만, 어느 때 보다 따뜻한 은단커플의 모습이 설렘을 안긴다.


로맨스는 별책부록_02.jpg

로맨스는 별책부록_01.jpg


오늘(9) 방송되는 13회에서는 재취업에 어려움을 겪던 경단녀(경력 단절 여성)’ 강단이가 스펙을 삭제하고 입사한 사실이 알려지며 예상치 못한 일들이 벌어진다. 고유선 이사가 차은호에게 강단이의 계약 해지를 지시한 만큼, 차은호 역시 어려운 선택을 해야 하는 상황. 과연 비밀을 들킨 강단이가 겨루에서 지지 않고 버틸 수 있을지 궁금증이 쏠린다. 여기에 강단이와 차은호의 로맨스도 한층 달달해질 것으로 기대를 더한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제작진은 종영까지 4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만큼, 남은 이야기들이 속도감 있게 펼쳐질 예정이라며 깊어지는 로맨스와 함께 위기를 맞은 강단이의 선택이 변화를 가져온다. ‘은단커플이 어떻게 위기를 헤쳐나갈 것인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13회는 오늘(9) 9시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tvN)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마지..
  • [비하인드 무비스토리] `남자..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