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김지인, ‘차달래 부인의 사랑’으로 브라운관 데뷔 성공!

기사입력 [2019-01-18 14:51]

김지인, ‘차달래 부인의 사랑’으로 브라운관 데뷔 성공!

신예 김지인이 KBS 2TV 아침 일일드라마 ‘차달래 부인의 사랑’으로, 첫 공중파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하며 종영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 9월 많은 관심 속에 시작했던 KBS 2TV 아침드라마 ‘차달래 부인의 사랑’이 지난 18일, 100회를 끝으로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김지인은 극 중 달숙(안선영)과 허세(김형범)의 똑똑하고 사랑스러운 둘째딸 이란 역을 맡아, 매회 안방극장의 엄친딸로 극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김지인은 “첫 공중파 드라마 출연이라 촬영 내내 설레는 순간의 연속이었다. 오랜 시간 선배님들과 함께 하며,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던 소중한 경험이었던 것 같다. 이란이를 관심 있게 지켜봐 주시고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김지인은 웹드라마 ‘회사를 관두는 최고의 순간’ 의 풋풋한 제빵기사 역할로 데뷔, 웹드라마 ‘한입만’ 에서 사랑스러운 여친 은성 역을 맡아 솔직담백한 매력을 발산하며 유망주로 이름을 알렸다. 이 뿐 아니라, 커다란 두 눈과 상큼한 미소가 돋보이는 특유의 러블리한 매력으로 드라마뿐 아니라 뷰티, 게임 등 광고에서의 약진을 이어가고 있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VAST)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