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Home >  연예  >  방송
우리도 국가대표다 `아이돌 스타들의 쇼트트랙 도전!`

기사입력 [2017-08-29 15:47]

쇼트트랙 아이돌 국가대표가 떴다.

 

29일 강원도 강릉 강릉하키센터에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우리도 국가대표다(이하 우국대)`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MC 이수근을 비롯해 소녀시대 써니, 효연, 강남, 정진운 등이 출연한다. 맏형 격인 토니안과 손호영이 각각 팀을 이끌며 샘오취리, 켄타, 리키(틴탑), 조현(베리굿), 일라이(유키스), 이호연, 오운(헤일로), 크리샤 츄 등 예능 꿈나무들이 대거 참여한다.

 
`우국대`는 인기 아이돌들이 한국 동계스포츠 최고 효자종목인 쇼트트랙에 도전하는 프로그램이다. 두 팀으로 나눠 3주에 걸쳐 강도 높은 훈련을 받은 뒤 개인 500m와 계주 등 실제 올림픽 종목으로 승부를 가린다.
 
채널A가 야심차게 기획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붐업 프로젝트로 오는 9월 방송될 예정이다. (김민성 기자/news@isportskorea.com)

 

 

우국대단체170829민01.jpg

'우리도 국가대표다' 아이돌 스타들이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쇼트트랙에 도전한다.

 

우국대켄타170829민01.jpg

'내가 대세' 프로듀스 101 출신의 켄타, 여심강탈! 쇼트트랙 질주.

 

우국대조현170829민01.jpg

베리굿 조현은 초등학교 쇼트트랙 선수 출신으로 선수 못지않은 기량을 뽐냈다.

 

우국대크리샤츄170829민01.jpg

크리샤 츄 '강한 승부욕으로 쇼트트랙 질주'

 

우국대샘오취리170829민01.jpg

난생 처음 스케이트를 타는 샘오취리 '연신 넘어지면서도 즐겁게 쇼트트랙을 질주'

 

우국대단체170829민02.jpg

빙판 위를 거침없이 질주하는 아이돌들의 새로운 매력에 빠져보자.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