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구미호뎐’ 이동욱-조보아-김범, 강렬 카리스마 캐릭터 3종

기사입력 [2020-09-24 16:56]

tvN 새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이동욱, 조보아, 김범이 몰입도를 높이는 독보적인 색감의 캐릭터 포스터 3으로 트리플 매력을 선사한다.

 

0924구미호뎐_3인캐릭터포스터.jpg

 

오는 107() 1030분에 첫 방송될 tvN 새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연출 강신효 극본 한우리)은 도시에 정착한 구미호와 그를 쫓는 프로듀서의 판타지 액션 로맨스 드라마다. 이동욱은 한때 백두대간 산신이었지만 현재는 도심에 정착한 구미호 이연 역, 조보아는 청순한 얼굴 뒤 당찬 성격을 지닌 괴담 프로그램 PD 남지아 역, 김범은 이연(이동욱)의 배다른 동생이자 구미호와 인간 사이에서 태어난 반인반요이자 현존하는 가장 위험한 구미호 이랑 역을 맡아 색다른 매력 케미를 예고하고 있다.

 

이와 관련 24(오늘) 이동욱과 조보아, 김범이 구미호와 인간, 반인반요가 뒤섞인 세상에 없던 판타지를 예고한 3인의 캐릭터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먼저 럭셔리한 배경이 돋보이는 공간에서 비스듬하게 누워 기댄 이연 역의 이동욱은 치명적인 표정을 지어보이며 저 인간한테 전해. 잡을 수 있으면, 잡아보라고라는 말로 여유 넘치는 카리스마를 뽐내 눈길을 머무르게 만들고 있다.

 

01.jpg


날리는 바람에 나풀거리는 머리카락 사이로 날카로운 표정을 짓고 있는 남지아 역의 조보아는 승부욕에 불타는 당찬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해 강렬한 분위기를 안긴다. 또한 미치게 잡고 싶은 그 놈이 나타났다라는 문구가 더해지면서 잔혹한 추격을 알린 남지아의 행보에 대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02.jpg


마지막으로 붉은빛 슈트로 멋을 낸 이랑 역의 김범은 장난스러운 표정과는 다른, 차가운 눈빛으로 왠지 모를 서늘함을 드리운다. 동시에 나 안 보고 싶었어?”라는 문구가 겹쳐지면서 팽팽한 긴장감이 자아내고 있다.

 

03.jpg


캐릭터 포스터 촬영장에서 찍는 컷마다 멋짐을 발산한 이동욱은 모니터링을 하던 중 기존의 드라마와는 다른 느낌의 포스터가 완성될 것 같다는 말을 전해 기대감을 드높였다. 여기에 시종일관 멋쁨을 보여준 조보아는 흐트러짐 없는 당찬 눈빛을 발산해 극찬을 받았다. 그리고 밝게 웃으며 등장한 김범은 카메라가 돌자 냉기 가득한 모습으로 돌변, 주변의 쏟아지는 감탄을 받았다. 

 

오는 107() 1030분에 첫 방송(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tvN)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