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부부의 세계` 날카로운 눈빛 김희애, 박해준-한소희와 아슬아슬한 삼자대면

기사입력 [2020-04-10 11:52]

부부의 세계김희애가 기만과 거짓에 거센 반격을 가한다.

 

JTBC부부의세계_01.jpg

 

JTBC스튜디오의 오리지널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연출 모완일, 극본 주현) 측은 5회 방송을 앞둔 10, 지선우(김희애 분)와 이태오(박해준 분), 여다경(한소희 분)의 아슬아슬한 삼자대면을 공개했다. 폭풍 전야의 긴장감 속 위태롭게 엇갈리는 세 사람의 감정은 더는 물러설 수 없는 진실의 순간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높인다.

 

JTBC부부의세계_02.jpg

 

배신과 불행을 마주한 지선우가 돌아설 수 없는 길에 접어들면서 폭발적 반응을 끌어내고 있다. 아들 이준영(전진서 분)까지 이태오와 여다경의 관계를 알고 있음을 확인한 지선우는 완벽했던 인생에서 이태오만을 도려내기 위해 치밀하게 움직이기 시작했다. 분노로 들끓는 뜨거운 감정을 차갑게 식히고 날카롭게 움직이는 지선우의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JTBC부부의세계_03.jpg

 

완벽하다고 생각했던 세계에 찾아온 균열 앞에 지선우는 흔들리고 혼란스러웠지만, 반격을 결심한 이후에는 치밀하게 움직였다. 오히려 이태오와 여다경의 심리를 역이용하기도 하며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자극하고 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삼자대면에서도 흔들리는 쪽은 이태오와 여다경이다. 여유롭게 두 사람 사이에 선 지선우는 더 날카롭게 제련된 눈빛으로 두 사람을 서늘하게 바라본다. 고요한 수면 아래에 뜨거운 풍랑을 품고 있는 지선우에게 날 선 아우라가 느껴진다. 종잡을 수 없는 지선우의 행동에 불안해하는 이태오와 참혹하게 무너져 내리는 여다경의 표정에서 이들을 집어삼킬 거센 폭풍이 감지된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5회는 10() 1050분에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JTBC)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