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표예진 몸 감싸는 이상윤, ‘호텔 방 탈출’ 현장

기사입력 [2019-12-02 16:01]

이상윤-표예진이 호텔 방문 앞까지 들이닥친 기자들을 피해 벗어나려 하는 호텔 방 탈출현장이 포착됐다.

 

01.jpg

 

이상윤-표예진은 SBS 월화드라마 ‘VIP’서 각각 당신 팀 남편 여자외에도 수많은 미스터리를 생성시키고 있는 박성준 역과 갑자기 이뤄진 VIP 전담팀 인사이동으로 부사장(박성근)과 무성한 소문에 휩싸이는데 이어, 급기야 당신 팀 남편 여자로 밝혀진 온유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박성준은 나정선(장나라)과 한 약속과 의문의 누군가로부터 도착한 오늘 한 번만 와주면 안 돼요?’라는 문자를 두고 고민하다, 차를 유턴했던 상태. 이어 옥탑방 문 앞에 선 박성준이 죄송해요 제가 연락하면 안 된다는 거 아는데라며 눈물을 쏟아내는 온유리를 품에 안고 다독이는 장면이 펼쳐지면서, 결국 박성준의 그녀가 온유리로 밝혀져 귀추를 주목하게 했다.

 

06.jpg

 

03.jpg

 

05.jpg

 

04.jpg

 

이와 관련 이상윤-표예진이 기자들을 뒤로한 채 호텔 방을 나서는 장면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박성준이 은신하고 있던 온유리를 데리고 호텔을 탈출하는 장면. 박성준은 온유리 방문 앞에서 포커페이스를 유지하고 서 있다, 문이 열리자 온유리를 감싸고 차분하게 발걸음을 옮긴다. 반면 온유리는 밖에 서 있는 기자들을 보고 놀라는 기색을 감추지 못하는 것. 두 사람의 모습을 담아내는 기자들의 카메라 셔터가 멈추지 않는 가운데,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프라이빗 스캔들전개에 궁금증을 폭발시키고 있다.

 

이상윤-표예진의 호텔 방 탈출장면은 지난 8월 인천시 중구에 위치한 한 호텔에서 진행됐다. 촬영이 시작되자 이상윤, 표예진은 다급한 상황 속에서도 묵직한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박성준, 인생에 처음으로 쏟아지는 스포트라이트에 겁을 잔뜩 머금은 온유리를 표현해 내며 쫄깃함을 상승시키는 장면을 완성시켰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VIP’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SBS)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