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의사 요한’ 지성-이세영, `폭풍전야 교도소 대치 현장~`

기사입력 [2019-07-19 15:32]

드디어 오늘 밤, ‘의사 요한이 옵니다!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지성과 이세영이 폭풍전야 교도소 대치로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0719 의사요한_지성이세영극강대치 (3).jpg


19(오늘)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은 미스터리한 통증의 원인을 흥미진진하게 찾아가는,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휴먼 메디컬 드라마다. 국내 의학드라마에서 한 번도 다뤄지지 않았던 소재들, 의료 현장의 갑론을박을 자아내고 있는 존엄사와 다소 생소한 진료과인 마취통증의학과의사들의 이야기를 국내 최초로 담으면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0719 의사요한_지성이세영극강대치 (2).jpg

 

0719 의사요한_지성이세영극강대치 (5).jpg

 

지성과 이세영은 의사 요한에서 각각 닥터 10라는 별명을 지닌 탁월한 실력의 촉망받는 마취통증의학과 의사 차요한 역과 대대로 의사 집안인 한세병원 이사장의 장녀, 마취통증의학과 레지던트 강시영 역을 맡아 열연을 예고하고 있는 상황. 탄탄한 연기 내공과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을 지닌 두 사람의 의사 케미가 기대감을 폭등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19(오늘) 방송분에서는 지성과 이세영이 청일교도소 안에서 날 서린 신경전을 벌이며 맞서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중 수인번호 육이삼팔을 달고 있는 차요한이 강시영을 바라보면서 손가락으로 무엇인가를 가리키고 있는 장면. 흔들림 없는 단단한 눈빛을 한 차요한은 강시영에게 거듭 의견을 제기하고 강시영은 물러섬 없이 차요한을 마주본다. 한 치의 양보 없는 불꽃 튀는 기운이 두 사람을 휘감는 가운데, 이내 놀란 듯 당혹감에 휩싸인 두 사람의 모습이 담기면서 궁금증을 돋우고 있다.

 

0719 의사요한_지성이세영극강대치 (4).jpg

 

0719 의사요한_지성이세영극강대치.jpg

 

지성과 이세영의 폭풍전야 교도소 대치장면은 지난 5SBS 일산 제작센터에서 촬영이 이뤄졌다. 이날 촬영에서는 팽팽하게 마주 선 채 자신의 의견을 전하는 차요한과 이를 듣고 있는 강시영의 눈빛 격돌이 긴박감 넘치게 담겨야 했던 상태. 조수원 감독과 함께 장면에 대해 진중하게 논의를 들어간 두 사람은 큐사인과 함께 순식간에 감정 몰입에 빠져들었다. 이어 두 사람은 차요한과 강시영의 극한 대치 상황을 살아있는 눈빛 연기로 표현, 현장을 숨죽이게 했다. 극도의 집중력부터 척척 맞는 연기호흡까지 두 사람의 특급 케미가 보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19(오늘) 10시에 첫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SBS)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