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열혈사제` 김남길-김성균, 티격태격 공조케미

기사입력 [2019-02-08 10:06]

190208 ‘열혈사제’ 사제 김남길X형사 김성균.jpg

 

열혈사제’ 김남길과 김성균이 색다른 공조케미를 선보인다.

 

SBS의 첫 금토드라마 열혈사제가 2월 1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 김해일(김남길 분)과 바보 형사 구대영(김성균 분)이 살인 사건으로 만나 어영부영 공조 수사를 시작하는 익스트림 코믹 수사극.안방극장에 묵직한 웃음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드라마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열혈사제는 형사보다 더 형사 같은 신부신부보다 더 자비로운 형사의 특별한 공조 케미를 예고한다과거 국정원 요원 출신인 사제 김해일은 신부답지 않은 까칠한 성격과 말투의 소유자그와 반대로 구대영은 강력계 형사지만 능력은 전무한 쫄보 형사다이러한 두 사람이 만나 펼치는 우여곡절 수사와 티격태격 공조가 열혈사제의 꽉 찬 재미를 만들 예정.

 

이와 관련 2월 8일 열혈사제’ 제작진은 사제 김해일과 형사 구대영의 범상치 않은 케미를 예고하는 촬영 스틸컷을 공개했다함께 길을 걸으면서도식사를 하면서도 말다툼이 끊이지 않는 두 남자의 모습이 벌써부터 웃음을 유발시킨다.

 

불 같은 성격의 사제 김해일과 그에게 꼼짝 못하고 계속 말려들기만 하는 구대영공개된 사진에는 이러한 두 사람의 관계가 유쾌하게 담겨 있다앞만 보며 돌진하는 김해일과 그를 자제시키려는 구대영의 모습파트너가 마음에 들지 않은 듯 까칠한 표정의 김해일과 주도권을 잡으려고 안간힘을 쓰는 구대영의 모습이 바로 그것이를 환상의 연기 앙상블로 완성시키는 김남길김성균의 남남케미는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지금껏 본 적 없는 사제와 형사의 특별한 공조 케미가 펼쳐지는 열혈사제는 2 15일 금요일 밤 10SBS에서 첫 방송된다.  (조남수 기자/news@isportkskorea.com) 사진_삼화테트웍스


 

 

190208 ‘열혈사제’ 사제 김남길X형사 김성균2.jpg

 

190208 ‘열혈사제’ 사제 김남길X형사 김성균3.jpg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비트`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블랙..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올 겨울은 롱코트..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