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

Home >  연예  >  전체보기
웃음 만발! 오순도순! ‘대본 삼매경’ 현장 공개 !

기사입력 [2018-11-08 13:09]

내 사랑 치유기소유진-연정훈-윤종훈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대본 열공현장이 포착됐다.

 

01.jpg

 

'내사랑 치유기는 착한 딸이자 며느리이자 아내이고 싶은 적이 한 번도 없었던, 그러나 식구들에게 그 한 몸 알뜰히 희생당한, 국가대표급 슈퍼 원더우먼의 명랑 쾌활 분투기를 통해 따뜻하고 포근한 휴먼 가족 성장 드라마를 그려낸다. 살아 숨 쉬는 다양한 캐릭터들의 향연이 일요일 밤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매료시키면서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05.jpg

02.jpg

06.jpg

 

소유진-연정훈등 출연 배우들이 자타공인 화기애애한 현장을 자랑하듯 활기찬 웃음을 터트리며 대본 탐독에 나서고 있는 현장이 공개됐다. 실제 가족처럼 오순도순 모여앉아 대본을 펼쳐놓은 채 이야기를 나누는 듯 현장 대본 리허설을 진행하는가 하면, 길에서 선 채 분장을 바꾸면서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 ‘1등 대본 사랑을 내비치고 있는 것.

 

먼저 소유진은 극 중 각종 풍파와 눈물 젖은 나날들을 꿋꿋하게 이겨내는 쾌활한 성격의 임치우처럼 대본을 보면서도 시종일관 미소를 지어내고 있다. 또한 장면마다 표정과 손짓 등 디테일한 부분들을 미리 준비해 와서 아낌없이 표현하는가 하면, 상대와의 촬영에서는 눈을 마주보며 숙지된 대사를 주고, 받는 모습으로 믿고 보는 배우의 수식어를 입증하고 있다.

 

비주얼, 스타일, 분위기’ 3박자를 고루 갖춘 완벽남 최진유 역의 연정훈은 ..(대본을 찢고 나온 남자)’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대본의 행간까지 구현해내는 열연을 펼치고 있다. 특히 연정훈은 촬영장에 도착하면 모든 스태프들에게 일일이 미소를 드리운 채 격려의 인사를 건네는 것은 물론 리허설을 진행할 때도 적재적소에 애드리브를 더해 분위기 메이커로서 톡톡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한편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는 매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김혜숙 기자/news@isportskorea.com 사진_MBC)

이창세의 무비스토리 더보기

  • [비하인드 무비 스토리] `제2..
  • [배우극장] `회장님` 전문 배..

김진환의 스타패션 더보기

  • [스타패션] `이 미모 실화!` 2..
  • [스타패션] 제23회 부산국제영..